로고

제69회 현충일 추념식 거행

이국영 기자 | 기사입력 2024/06/06 [11:38]

제69회 현충일 추념식 거행

이국영 기자 | 입력 : 2024/06/06 [11:38]

제69회 현충일 추념식 거행

 

 

본문이미지

  

6월 6일 10시 서울 동작구 국립서울현충원에서 제69회 현충일 추념식이 열렸다.  

 

'대한민국을 지켜낸 당신의 희생을 기억합니다'를 주제로 열린 추념식에는 윤석열 대통령을 비롯한 정부 주요인사, 국가유공자와 유족, 각계 대표, 시민, 학생 등 약 5천 명이 참석했다.

 

추념식에선 백마고지 전투에 참전한 6·25 참전유공자 이승초 씨가 산야에 잠든 전우를 생각하며 작성한 편지가 소개됐다. 편지 전반부는 영상으로, 후반부는 백마고지 참전용사 후손인 육군 박희준 중사가 무대에 올라 낭독했다.

 

추념 공연은 6·25전쟁에 참전했던 삼형제가 세상을 떠난 후에야 다시 함께할 수 있게 된 이야기를 배우 김영옥이 내레이션으로 소개하였으며, 크로스오버 그룹 '크레즐'과 국방부 성악병 등으로 구성된 합창단이 '내 소년 시절'을 합창했다.

 

국민의례 중 국기에 대한 맹세문은 6·25 참전유공자 성욱기 씨의 후손인 해군 성진제 소위가 낭독했다.

애국가는 신흥무관학교장을 지낸 독립유공자 고(故) 이세영 지사의 후손 육군 현재천 중위, 4·19혁명 공로자인 고 박찬세 전 통일연구원장의 후손 최영환 씨 등 6명과 국방부 성악병 4명이 선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이동
메인사진
포토뉴스
금천노인종합복지관, 저소득 독거 어르신을 위한 맞춤형 지원사업 ‘지음(知音)’ 운영
이전
1/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