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의성군 의성읍 사회복지공무원, 80대 홀몸노인 생명 구하다

이국영 기자 | 기사입력 2024/02/24 [14:17]

의성군 의성읍 사회복지공무원, 80대 홀몸노인 생명 구하다

이국영 기자 | 입력 : 2024/02/24 [14:17]

의성군 의성읍 사회복지공무원, 80대 홀몸노인 생명 구하다

 
본문이미지

 


           ▲의성군 의성읍사무소

 

경북 의성군 의성읍사무소의 사회복지공무원 2명이 한 홀몸노인 댁을 방문했다 위기 상황에 부닥친 어르신을 구한사실의 뒤늦게 알려졌다.

 

군에 따르면 의성읍 사회복지공무원 정의훈 주무관(9)과 김진아 주무관(9)은 2월 16일 오후 2시 40분께 홀로 거주하고 있는 A(·88·의성읍)어르신 집을 방문했다.

 

지역사회보장협의회에서 제공한 겨울나기 방한용품을 전달하기 위해나선 이들은 예전에도 몇차례 지원물품을 전달하기 위해 찾았던 곳이지만 이날은 아무리 불러도 어르신은 대답이 없었다.

 

이들은 혹시나 하는 마음으로 부엌문을 열었고그 순간 A어르신은은 몸을 벌벌 떨며 쓰러져 있는 것을 발견했다.

 

어르신은 이날 낮 12시께 부엌에서 쓰러지면서 큰 부상을 당해 몸을 움직일 수 없었다.

 

전화마저 걸 수 없어 2시간 40여분간 쓰러진 상태로 고통스러워하고 있던 중 구호물품 전달을 위해 방문한 의성군 공무원들에 의해 발견된 것이다.

 

정의훈 주무관 등은 A씨 의식을 확인한 후 이불을 덮어 체온을 유지할 수 있도록 긴급조치하고곧바로 119에 신고했다.

 

구급대에 의해 인근 병원 응급실로 이송된 A씨는 골반뼈가 복합 골절됐다는 진단을 받고 응급수술을 받았다.

 

어르신 가족은 "가족 모두가 경기도에 거주하고 있어 자주 살펴보지 못했는데 의성읍사무소 공무원분이 어머니를 살렸다"라며 "하마터면 큰일 날 뻔했는데 너무 감사하다"라고 두 공무원에게 감사를 표했다.

 

정의훈 주무관은 "복지사각지대 발굴 등 고유업무를 하기위해 그날 어르신 집을 방문해 쓰러져 계신 할머니를 발견해 무척 다행스럽다“라고 말했다.

 

김주형 의성읍장은 "노인의료통합돌봄 시범사업에 맞춰 민민상시돌봄 체계를 운영하고 있다"라며 "의성읍지역사회보장협의체행복기동대마을돌보미 등을 활용해 복지사각지대를 더욱 세심하게 살피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이동
메인사진
포토뉴스
대한노인회고양시덕양구지회, 2024년도 노인자원봉사자 필수교육 진행
이전
1/10
다음